학술활동

KYBA(사)대한불교청년회 창립100주년 기념법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구재완 벽송 작성일20-06-21 00:00 조회18회 댓글0건

본문



1920년 6월 20일 조선불교청년회가 창립한 이래로 백년이 되는날~ 대한불교청년회 100주년 기념식을 심우장에서 원만히 진행하였습니다.
오랜시간 백주년 행사를 기다려 주셨던 우리 회원들과 우리 단체를 응원해주시는 많은 외빈들께도 적극적으로 초대하지 못하고 임원중심 소규모로 야외공간인 심우장에서 조용히 진행하였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한 어쩔수 없는 선택이었으나 많은 아쉬움과 전국의 청년불자 동지들과 함께 하지못한 KYBA대불청 회원분들께 죄송스러운 마음을 전합니다.
비록 소규모의 기념식이었으나 각 종단 총무원장님들과 각 정당 원내대표님들의 축하영상속에서 의미있는 기념식으로 마무리 하였습니다.
KYBA대불청 100주년은 대규모 행사도 중요하지만 실질적인 조직활성화를 위한 하반기 사업이 더욱 중요합니다.
소규모 기념식의 아쉬움은 뒤로하고 더욱 발전하는 KYBA대불청을 만들기 위한 사업에 정진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한번 기념식에 참여해주신 각 지구장님들과 지도위원님, 100주년 준비위원님들께 감사드리며, 부득이 인원제한으로 함께 하지 못한 모든 회원님들께 죄송한 말씀을 드립니다.

KYBA대불청 중앙회장 도림 하재길 합장

♡♡♡♡♡♡♡♡♡♡♡♡♡♡♡♡♡♡♡

6월 20일, 창립 100주년 기념 법회서

1920년 ‘불교를 통해 민족의식을 각성하고, 조국 광복과 독립을 이루자.’는 만해 한용운(1879~1944) 스님의 뜻을 기치로 젊은 스님과 청년을 중심으로 결사된 ‘조선불교청년회’의 맥을 이은 사단법인 KYBA 대한불교청년회가 창립 100주년을 맞아 기념법회를 열었다.

(사)KYBA 대한불교청년회(중앙회장 하재길, 이하 대불청)은 6월 20일 오후 2시 서울 성북구 심우장에서 창립 100주년 기념법회를 봉행, 향후 100주년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기념법회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당초 기획했던 행사보다 규모를 축소해 진행됐다.

이날 하재길 중앙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100년 전, 만해 한용운 선사는 그 시대의 고통과 아픔, 화두를 가지고 불교 개혁과 조국의 자주독립을 이루기 위해 조선불교청년회를 창립했다.”면서 “미래의 100년을 위해 불교는 시대의 흐름에 맞게 변화해야 하며, 그 체계를 구축하는 과정에 청년이 중심이 돼야한다.”고 강조했다.

하재길 중앙회장은 또 “그 시절의 화두가 ‘조국의 자주독립’이었다면, 오늘날의 화두는 남북 분단의 극복”이라며 “우리 청년불자는 불교의 화쟁, 상생 정신을 이어 평화통일을 이룩해야 한다. 그 새로운 100년의 길을 대불청 회원들과 준비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배영진 100주년 준비위원장은 “대불청의 미래를 준비하는 ‘향후 100주년 사업’의 핵심 방향은 대불청의 자립기반 구축”이라면서 “그 시대의 힘이자 미래의 주역인 청년들이 자유롭고 진취적인 활동을 펼쳐나가기 위해 ‘만해평화센터’ 건립을 추진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불청 총재 원행 스님(조계종 총무원장)의 동영상 치사가 이어졌다. 원행 스님은 치사를 통해 “참다운 인간, 올바른 사회, 인류 구제의 정신을 이어받은 대불청의 창립 100주년을 축하한다.”면서 “앞으로도 만해 한용운 선사의 기백과 정신을 본받아 불퇴전의 청년정신으로 불국토 건설에 앞장서 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천태종 총무원장 문덕 스님은 김성필 만해백일장위원장이 대독한 축전을 통해 “대불청 창립 10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면서 “지난 100년의 불심과 진취적인 열정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한국불교의 발전과 인류 평화를 위해 전법의 사자후를 울려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대불청은 전체지구장이 대표로 낭독한 발원문에서 “한국불교는 새로운 전환기에 서있다. 거룩한 삼보의 가르침에 귀의하고, 중생구제의 보리행에 헌신해 대중의 신뢰를 회복해야한다.”면서 “청년불자의 자립을 위한 (만해평화센터)건립 불사가 통일 성업불사로 조국 통일을 앞당기는 선업이 되길 바란다.”고 발원했다. 

대불청은 만해 스님의 사상을 계승하고, 청년 불자의 역량 강화를 위해 ‘만해평화센터’를 건립한다. 이를 바탕으로 △만해기림사업 △학술·연구사업 △희망인재육성사업 △통일·교육사업 △문화보존사업 △국제연대사업 등을 발전 및 활성화할 계획이다. 대불청은 건립 기금 마련을 위해 지난해부터 ‘100만 불사 500 나한 불사’를 진행 중이다.

이날 기념법회는 △개회식 △삼귀의례 △반야심경 △헌장전문 및 강령낭독(김영상 수석부회장) △연혁소개(김희영 자문위원) △활동영상 시청 △중앙회장 인사말 △100주년 준비위원장 인사말 △총재 스님 치사 및 축사 동영상 시청 △대불청 향후 100년 사업 발표 △발원문 △사홍서원 △청년회가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한편 대불청은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법회 참석자를 대상으로 발열 검사 및 마스크 착용 여부를 점검하고, 좌석을 1m 간격으로 배치하는 등 전염병 예방을 위해 만전을 기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78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kma18.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